광주·전남 김대중재단 준비 한창... 'DJ 탄신 100주년'

기사입력 2023.03.16 08:34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24년 1월6일 100주년... 지난 1일 각계 전문가ㆍ청년지도자 대상 설명회

준비위원 정구선 전 광주시원로회의 의장ㆍ지병문 전 전남대 총장ㆍ최형식 전 담양군수ㆍ최경주 전 민주당 광주시당위원장ㆍ이완식 전 전남도의회 의장ㆍ최영태 전남대 교수ㆍ이명자 전 오월어머니집 관장ㆍ박시종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등 100여명 참여

북토크 모습.jpg
▲지난 1월14일 광주5.18기념문화센터 3층 대동홀에서 진행된 김대중정신계승 북토크 현장. 사진 맨 왼쪽부터 이용섭 전 광주시장, 박지원 전 국정원장 등의 모습.

 김대중 전 대통령(DJ) 탄신 100주년을 앞두고 정치적 고향인 광주·전남에서도 김대중재단 준비 작업이 한창이다. 

DJ 탄신 100주년은 2024년 1월6일이다.

김대중재단 광주·전남 준비위원회에 따르면 준비위는 지난 1월 배기선 재단 사무총장과 재야, 시민사회 등 각계 원로와 지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DJ 탄신 100주년 행사와 김대중재단 준비 과정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어 지난 1일에는 각계 전문가와 청년지도자들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가졌다.

광주·전남 준비위는 정구선 전 광주시원로회의 의장을 위원장으로 지병문 전 전남대 총장, 최형식 전 담양군수, 최경주 전 민주당 광주시당위원장, 이완식 전 전남도의회 의장, 최영태 전남대 교수, 이명자 전 오월어머니집 관장, 박시종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등 100여 명이 준비위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활동 폭을 넓히고 있는 준비위는 오는 17일에는 기독교 지도자들과의 간담회를 연 데 이어 윤공희 전 대주교를 예방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권노갑 김대중재단 이사장, 문희상 재단 상임부이사장, 임채정 전 국회의장, 배기선 사무총장 등 재단의 핵심 인사들이 대거 광주를 찾을 예정이다.

한편 김대중재단은 미래 세대에게 김 전 대통령의 사상과 정치를 전수하고, '미래의 김대중'을 육성한다는 취지 아래 '김대중 정치학교'를 3기째 열고 있으며, 현재 광주·전남 수강생 119명을 대상으로 6강이 진행 중이다.

김대중재단은 DJ 탄신 100주년 하루 전인 내년 1월5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100주년 기념행사를 열고, 김대중학술원이 주최하는 학술행사와 브란트재단과 만델라 재단과의 공동행사, 평화음악회, 영화·뮤지컬 제작·상영 등 정부, 국회, 지방자치단체 차원의 다양한 행사를 준비중이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www.gjreport.co.kr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