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민주화운동 42주년 기념 전시기획 학술포럼 'Archival Art' 개최

기사입력 2022.05.21 07:03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5월24ㆍ25 이틀간 5‧18민주화운동기록관 7층 다목적강당

5.18기록물 전시 통해 역사와 기억에 대한 논의의 장 마련 

전시기획학술포럼현수막--.gif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이하 ‘기록관’)은 오는 24일, 25일 이틀간 5‧18민주화운동기록관 7층 다목적강당에서 ‘Archival Art’를 주제로 5‧18민주화운동 42주년을 기념하는 전시기획 학술포럼을 개최한다.

올해 기획된 전시기획 학술포럼은 5‧18민주화운동 42주년을 맞이하여 아카이브 아트의 최근 경향성을 통해 기록관 전시의 미학적 태도와 방식을 고찰하고 역사와 기억에 어떻게 접근해야 하는지에 관해 논의할 예정이다. 

5‧18민주화운동 및 광주정신에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추후에 유튜브와 홈페이지로 해당 영상 확인이 가능하다.

‘Archival Art’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기획 학술포럼은 5월 24일(화) 5‧18기록관 오월특별전 <5‧18민주화운동 아사히신문사 미공개 컬렉션 특별전>에 대한 고가연 5‧18민주화운동기록관 학예연구사의 전시 설명으로 시작된다. 

배너--.gif

다음날인 25일(수)은 1부에서 ‘기록의 재탄생: 전시로 만나는 아카이브’라는 주제로 박상애(백남준아트센터 아키비스트)가 발제하고 홍윤리(광주시립미술관 학예연구사)가 토론한다. 

2부에서는 ‘기억과 역사 인식에 관하여’를 주제로 하선규(홍익대 예술학과 교수)가 발제하고, ‘차가운 역사, 따뜻한 역사’라는 주제로 박구용(전남대 철학과 교수)이 토론하며, 3부에서는 ‘아카이브 예술을 위하여: 사진 전시 사례’를 주제로 박상우(서울대 미학과 교수)가 발제를 맡고, 김승환(조선대 시각문화큐레이터학과 교수)이 토론을 이어간다. 

마지막 4부에서는 ‘아카이브 아트의 기록적 함의’를 주제로 이경래(한신대학교 기록대학원 교수)가 발제하며, 신용철(민주공원 학예실장)이 토론을 맡는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www.gjreport.co.kr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