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지역 다문화가족 근원 구철우 선생 작품 감상

기사입력 2021.02.05 18:54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월4ㆍ5일 양일간 능주 만수리 소재 화순예술인촌 찾아 글씨 직접 써보기도 

화순군 건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 일환

박용희 화순군 가정활력과장ㆍ최광선 팀장 안내

웹-1.jpg

 화순지역 거주 다문화가족들이 근원(槿園) 구철우(具哲祐 1904~1989) 선생 작품을 감상했다. 

화순군 건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소속 회원들인 이들은 문화예술체험 프로그램 일환으로 이 시대 '마지막 예술선비'로 추앙 받고 있는 근원 선생 유작품이 전시된 화순예술인촌을 찾아 작품들을 감상하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4ㆍ5일 양일간 중식 시간을 이용해 박용희 화순군 가정활력과장과 최광선 팀장 안내로 화순예술인촌을 찾은 이들은 근원 선생의 독특한 행서체 글씨와 사군자 작품 중 흑매화와 대나무 작품을 유심히 살피며, 근원 선생의 체취를 느꼈다.

특히 평생 청빈한 삶으로 오직 바른 예술혼을 불태웠던 근원 선생의 깊은 철학과 사상에 대해 큐레이터의 설명을 듣고 이렇게 훌륭한 근원 구철우 선생 탄생지가 바로 화순이었다는 점에 매우 놀란 표정들이었다.

웹-2.jpg

 이들은 '코로나19' 여파에 따라 마스크 쓰기, 거리두기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작품들을 감상했다.

김종식 화순군 건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센터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 일환으로 근원 구철우 선생의 작품을 감상한 이주여성들이 너무 좋아해 정말 기쁘고 놀랐다"며 "앞으로 기회가 되면 더 많은 이주여성들이 근원 구철우 선생의 작품을 감상하고 문화예술 체험 활동을 할 수 있도록 권유할 생각이다"고 말했다.

화순지역 결혼이주여성은 베트남 중국 필리핀 일본 캄보디아 태국 몽골 대만 우즈베키스탄 등 12개국에 걸쳐 520여명이 각 읍면에 거주하고 있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웹3 4.jpg

[www.gjreport.co.k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