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주거취약계층 공공임대주택 이주 돕는다

기사입력 2021.01.13 17:13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국토부 ‘주거상향 지원사업’ 공모 선정… 북구ㆍ광산구 전역 대상

고시원ㆍ여인숙 등 주거취약계층 상담부터 입주까지 밀착 지원

광주시.jpg

 광주광역시는 국토교통부의 ‘2021년 주거취약계층 주거상향 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주거상향 지원사업은 정부와 지자체가 고시원, 여인숙, 반지하 등에 거주하는 주거취약계층의 공공임대주택으로의 입주를 위해 상담부터 입주까지 밀착 지원하는 사업으로 광주시는 지난해에도 공모 선정되어 2억원 예산을 확보해 추진한 바 있다.

올해는 사업비 1억4000만원을 투입해 북구, 광산구 전역을 시행 지역으로 실시한다.

시는 임대주택 이주 희망자 발굴을 위한 찾아가는 이동상담소를 운영하고 1대1 상담 등을 통해 발굴한 임대주택 입주 희망자에 대해서는 현장 동행해 희망하는 주택을 찾아주게 된다. 또 이사와 입주청소 등을 도와주는 이사도우미도 지원한다.

주거상향을 통해 이주할 주택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광주도시공사에서 관리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부득이한 사유로 즉시 이주가 어려울 경우를 대비해 공공임대주택 입주 전까지 거주할 수 있는 임시거처도 운영한다.

또 대상자가 임대주택에 적응하지 못하고 입주 후 바로 퇴거하는 현상을 보완하고 해결하기 위해 자활·자립사업도 시행해 지역사회 적응과 안정적 정착 과정을 지원할 계획이다.

정현윤 시 주택정책과장은 “최저 주거기준에 미달되는 비주택과 반지하 거주자들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주거권 보장과 주거수준 상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주거복지 정책을 통해 주거 안정과 주거 수준 상향 등 삶의 질이 개선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www.gjreport.co.k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