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민간공항 이전 ‘시민 여론조사’ 실시

기사입력 2020.10.14 16:30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시민권익위 전원위원회서 ‘민간공항 이전 재검토’ 제안 논의

‘여론조사’ 통해 시민의견 수렴… 정책 권고키로

1광주시청.png

 광주 민간공항 이전 문제가 시민 여론조사를 통해 해법을 찾는다.

광주광역시 시민권익위원회(위원장 최영태)는 14일 시청 회의실에서 전원위원회를 열고 시민이 제안한  ‘민간공항 이전 재검토’ 처리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여론조사를 통한 시민 의견 수렴절차에 들어가기로 결정했다.

여론조사는 ➀군공항 이전이 불확실한 상황에서 2021년 민간공항을 선 이전 하는 것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묻고 ➁시민 2500명을 대상으로 실시 ➂11월10일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시민권익위원회는 지난 9월17일 전원위원회 회의에서 민간공항 이전과 군공항 이전의 연계 여부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위해 ‘공항이전 논의 특별위원회’를 구성·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시민권익위원, 외부전문가, 시의회 추천인사 등으로 구성된 특별위원회에서는 두 차례 논의한 후 민간공항 이전과 군공항 이전의 연계여부에 대한 시민 의견을 묻는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광주시에 정책 권고안을 내자는 안건을 전원위원회에 상정했다. 

‘온라인 민주주의 플랫폼 바로소통 광주!’를 통해 “민간공항 이전은 군공항 이전과 함께 하여야 한다”는 내용을 제안한 청원인은 군공항 이전 논의에 대한 진전 없이 민간공항만 이전하는데 대한 우려를 표명한 바 있다.

또 군공항 이전 사업비가 5조7000억원인데 이를 기부대 양여 방식으로 추진하는 경우 광주시의 재정에 큰 부담이 될 것이라며 시민의 총의를 모아 해법을 찾은 후 이전 사업을 추진해 줄 것을 제안했다.

‘바로소통 광주!’는 시민의 제안에 대해 온라인 공감(50명)과 토론(100명 이상) 요건을 충족할 경우 시민권익위원회에서 정책화 실행 방안을 논의하도록 되어 있다.

이번 ‘민간공항 이전 재검토’ 제안은 등록 후 시민들의 빠른 공감과 적극적인 토론 참여로 요건을 충족해 시민권익위원회에서 정책권고 여부를 논의하게 됐다.

시민권익위원회는 광주시민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에 따라 공항이전에 대한 정책 방향을 권고키로 결정하며, 여론조사에 앞서 TV토론회, 공청회, 현수막 설치 등의 방식으로 공항이전 문제에 대한 시민 홍보를 추진할 예정이다.

최영태 시민권익위원장은 “민간공항과 군공항 이전 문제는 단순히 공항 시설에 국한되는 문제가 아니고, 광주·전남지역의 성장 동력과 미래 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중요과제이자 광주·전남 상생의 큰 화두가 되고 있기 때문에 지역의 미래지향적인 발전 방안 마련이라는 차원에서 객관적이고 전문적인 여론조사를 통한 시민의 뜻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www.gjreport.co.k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