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인공지능 시제품 제작 67개 기업 선정

기사입력 2020.10.05 17:14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시)제품 제작비 기업 당 5천만∼1억5천만원씩 총 41억원 지원

창업·스타트업 기업 제품 제작 및 서비스지원 67과제

비대면 민원처리 디지털 휴먼, 딥러닝 기반 운동판단 시스템 등

1광주시청.png

 광주광역시와 인공지능융합사업단은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인공지능I창업·스타트업 기업 등을 대상으로 한 인공지능 (시)제품 제작 지원사업에 67개 기업, 67개 과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제품 제작 지원 사업에는 광주지역에서 신규로 인공지능 (시)제품·서비스를 제작해 사업화를 희망하는 전국 창업·스타트업 137곳이 공모에 신청했다.

선정된 67개 기업체에게 기업 당 5000만~1억5000만원까지 국내 최대 규모(총 지원지금 41억2500만원)로 (시)제품 제작비를 지원하며, 선정된 기업은 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바로가기 : http://www.aica-gj.kr/sub.php?PID=0201&action=Read&idx=616)

선정된 주요과제로는 ▲인공지능 기술을 다양하게 활용한 제품과 서비스로 비대면 민원처리 디지털 휴먼 ▲딥러닝 기반의 운동판단 시스템 ▲신경학 질환 예측관리 서비스 ▲비상상황 대응시스템 ▲기타 맞춤형 정보제공 등 광주 주력산업을 융합한 제품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한 서비스 등이 있다.

광주시는 신규 창업이나 광주이전 스타트업들이 다양한 인공지능 융합 제품과 서비스의 제작‧사업화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지역인재의 고용 창출과 함께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가 자연스럽게 조성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광주에서 새롭게 인공지능 관련 비즈니스를 시작하는 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해 인공지능 (시)제품과 서비스의 품질개선, 규제해소, 사업화 컨설팅, 인력양성, 마케팅 지원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꾸준히 지원할 예정이다.

다양한 인공지능 관련 기업의 집적화의 시작점으로 볼 수 있는 이번 사업으로 인공지능 스타트업이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에서 자리매김하고, 향후에도 지속적인 창업과 기업 유치를 통해 광주 인공지능 비즈니스 생태계에서 다양한 기업이 성장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신걸 시 인공지능정책과장은 “광주에서 다양한 인공지능 관련 창업과 관련기업의 이전이 이뤄지고 기존 광주기업도 인공지능 기술을 도입하는 등 인공지능 비즈니스가 활발해지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대한민국의 견인과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만들기에 지역 기업이 앞장서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www.gjreport.co.k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