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집단생활 시설 종사자 ‘전수 진단’ 추진

기사입력 2020.03.24 15:21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5일부터 4월3일까지... 요양원요양병원ㆍ장애인시설 등 총 32곳 종사지 1500여명 대상

드라이브쓰루 선별진료소.JPG

 화순군(군수 구충곤)이 25일부터 4월 3일까지 관내 집단생활 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코로나 19 전수 진단검사를 추진한다.

최근 요양병원 등 집단생활 시설에서의 집단감염 사례가 증가함에 따라, 유증상자를 조기발견하고 코로나 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서다.

화순군은 이용대체육관 앞 주차장에 자동차 이동형(Drive Thru)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집단생활 시설별 일정을 정해 순차적으로 진단검사를 시행할 예정이다.

수검자들은 차량에 탑승한 채로 접수부터 진료, 검체 체취, 교육을 받게 되고, 예상 소요시간은 5~10분 정도다. 차량 이동이 어려운 대상자는 화순군 보건소에 있는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진행한다.

진단 대상은 관내 집단생활 시설 종사자 1500여 명이다. 관내 집단생활 시설은 요양원 14개소, 요양병원 14개소, 장애인시설 3개소, 아동복지시설 1개소로 총 32곳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전수 진단을 위해 6개 검진팀을 꾸려 27명의 보건 인력을 투입했다”며 “앞으로도 정확한 진단과 철저한 방역으로 코로나 19 지역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순군 보건소는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일반진료를 비롯한 건강진단, 예방접종, 물리치료, 운전면허 발급 등의 민원업무를 잠정 중단하고 코로나 19 대응업무에 집중할 예정이다. 단, 보건증 발급은 관내에 대체할 의료기관이 없어 기존대로 처리한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gjreport@hanmail.net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