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쟁 전후 화순지역 민간인 희생자 합동 위령제 봉행

기사입력 2019.10.06 17:16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민간인 희생자 위령제 2.jpg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5일 오후 추모공원에서 ‘제11회 한국전쟁 전후 화순군 민간인 희생자 합동 위령제’를 봉행했다고 밝혔다.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희생자 화순유족회(회장 류영달)가 주관한 합동 위령제는 최형열 화순부군수, 윤영민 화순군의회 운영위원장, 백형석 화순경찰서장, 유족회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최형열 부군수는 추모사를 통해 “한국전쟁이 일어난 지 70여 년이 되어가는 오늘날까지 전쟁의 상처는 여전히 남아 있지만, 더 아픈 것은 무관심과 외면”이라며 “국가 차원의 진실규명과 피해자 구제를 위한 노력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화순군에 따르면, 추모공원은 사업비 9억 원을 들여 화순읍 강정리 나드리복지관 인근  대지면적 2950㎡ 규모로 조성됐다. 2016년 11월 추모탑을, 2017년 11월 위패봉안실과 사무실 등을 건립했다.

유족회 측은 한국전쟁 전후 화순 지역의 민간인 희생자 규모를 5000여 명으로 추정하고 있다. 그러나 위패봉안실에는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회가 확인한 희생자 479위만 모셔져 있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gjreport.co.kr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