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채동선 실내악단 '新 보성춘향가' 발표

기사입력 2019.04.11 13:51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오는 29일 벌교 채동선 음악당서 진행

보성군의 새로운 문화 콘텐츠로 자리매김 할 듯

1보셩.png

  보성군 채동선 실내악단은 보성 다향대축제를 앞두고 오는 29일 벌교 채동선 음악당에서 ‘신 보성춘향가(春香歌)’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신 보성춘향가(春香歌)는 2018년 “국악을 품은 클래식” 2탄으로 지역의 판소리와 아름다운 보성 차밭의 봄을 모티브로 클래식과 판소리가 어우러진 협주곡 형식으로 작곡됐으며, 춘향과 이몽룡이 보성 차밭으로 봄나들이를 나와 ‘보성의 봄’을 노래한다는 내용이다.

작곡은 채동선 실내악단 전속 작·편곡자인 이문석 작곡가가 맡았으며, 소리꾼 이유나(보성아리랑예술단장)와 오혜원(국립남도국악원단원)이 부른다. 

이문석 작곡가는 제주시향 작·편곡자를 역임하였으며 제주 국제 관악제, 독일 인터메쪼베를린 악보출판사에서 출판하는 등 활발한 작품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벌교 채동선 실내악단은 민족 음악가 채동선을 알리기 위해 독일 음악단체를 초청해 조인콘서트, 음악극 등을 발표해 왔으며, 2015년에는 채동선 유스오케스트라를 창단해 보성군 문화예술교육에도 이바지하고 있다. 

김정호 단장은 “앞으로 지역의 새로운 문화 콘텐츠를 찾아 개발하고 발전시키는 일에 계속 힘쓸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발표회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전남문화관광재단이 주관하는 공연장상주단체 육성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광주리포트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