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의 아침' 기해년 일출...첫 해 맞이하며 소망 빌어

2019 기해년 희망의 아침 첫 해 떠올라 세상 훤하게 밝혀
기사입력 2019.01.01 09:01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기해년 첫 일출 보자"... 보성율포해변 등 남녘 곳곳 해맞이 관광객 북적

KakaoTalk_20190101_082501072.jpg
보성 율포해변에 떠오른 기해년 첫 일출

 

 숨 가빴던 2018년 무술년 마지막 해가 지고 2019 기해년 희망의 아침 첫 해가 떠올랐다.

해남 땅끝과 진도 세방낙조 등 낙조 명소 뿐 아니라 무등산 입석대 영광 백수 해안도로 등엔 해넘이 해맞이 관광객들로 붐볐다.

2019년 기해년 첫해를 기다리는 해돋이 관광지에서는 기해년 카운트다운을 하며 밤부터 축제 분위기가 연출됐다. 

새해 첫 날 전남 대부분 지역에서 기해년의 첫 장엄한 일출을 제대로 감상했다.

보성 율포해변에는 2만여 관광객이 모여들었고, 광주 남구 금당산 옥녀봉과 무등산에도 많은 인파로 북적였다. /광주리포트 www.gjreport.co.kr

KakaoTalk_20190101_080748625.jpg

광주 남구 금당산 옥녀봉에서 바라본 2019 기해년 첫 해.

[광주리포트 gjreport@hanmail.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광주리포트 & gjreport.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